본문 바로 가기
제안게시판
자유게시판
서울예상&복기
부산예상&복기
제주예상&복기
토토게시판
초보게시판(Q&A)
토론광장
경마학
뉴스 & 칼럼
경륜/경정게시판
명예의전당
공지사항
 
개인게시판 지점검색 스팸신고
 
     
 
   
 
  ♨ 낙마 사건 재결 책임 vs 회색 코뿔소 책임 2019-02-07 07:57
  경마의진화   | 작성글 목록   354 1   0


복 많이 받으세요.^^


설 쇠고 오니 아래 경주에 대하여 환불해 달라며 하소연 하는 글들이 많아서 잠시 살펴 보니,

지난 일욜 재미 있는 경주가 하나 있었음을 발견한바 있네요.



♨ 2019년 02월 03일 (일) 제10경주 [심판위원 REPORT]


출발 시 ⑧“불멸의제왕”은

출발 직후 안으로 기대며 들어가 ⑦“금비랑”과 부딪쳐 ⑦“금비랑” 기승기수 조재로가 균형을 잃고

낙마하였고, 이후 ⑧“불멸의제왕”이 바깥으로 기대며 나가 기승기수 다나카가 균형을 잃고 낙마하여

⑦“금비랑”과 ⑧“불멸의제왕”에 대해 「주행중지」 처분하고,

⑧“불멸의제왕”이 발진이 불량했던 것에 대해 「출발심사」 처분.


7 금비랑 한 수 4세 53.5 73 조재로  박병일 배태곤 주행중지 535(6) 4.1(단식) 1.5(연식) : 최고 인기마 
8 불멸의제왕 미 수 4세 54.5 75 다나카  최용구 이영해 주행중지 476(-5) 6.1(단식) 2.3(연식)


즉, 불멸의제왕이 최고 인기마 한마리 출발직후 골로 보낸 사건 이네요. 



♨ 2019년 01월 12일 (토) 제12경주 [심판위원 REPORT]


출발 시 ⑧“불멸의제왕”은 바깥으로 기대어 나가고 ⑨“알파칸”은 안으로 기대어 들어가 부딪혔고,

⑩“페네트로”는 착지가 불량하여 출발이 원활하지 않았음. 처분 없음



♨ 경마소비자는 다음과 같은 몇가지 결론을 내리고 실행할 수도 있겠다.


1. 약 1개월 전 경주에서 재결이 이미 인지하고 있었는데, 아무런 시정조치 처분도 없었던 책임은?

물론 가해마에 너무 징벌적인 처분을 내리면 경주가 밋밋하게 될 우려는 있지만,

기수들이 낙마하여 사망에 이르거나 위험에 처하는 경우를 생각한다면 정말 책임은 없나?


2. 위 재결의 근무태만(?) 부작위 책임을 물어 소멸시효 기간 3년 이내에 손해배상 청구 할 수 없나?


(이처럼 "회색 코뿔소"는 멀리서도 잘 보이거나 진동만으로도 위험을 예상할 수 있는데도

재결에서 쉽게 간과하여 발생한 결과인바 과연 그 책임을 다 했다고 볼 수 있을까?)


그렇다면 경제적으로 손해 입은 것을 이 경주 대부분 마권을 버렸을 것이나 구매 영수증을 재발행,

또는 마이카드 이용자는 구매 이력을 출력하여 단체소송으로 다퉈 볼 수는 있겠다.


(주 : 돈 몇 푼 보다도 위험 부당한 경주를 예방하고, 기수들의 안전을 도모하는 일이기도 하기에)


3. 이참에 방송 서비스 품질 개선에도 기대와 요청을 좀 해보자.


이처럼 낙마 사고가 나면 3년 이내에 법원에 손해배상 청구를 할 수도 있는 문제이니,

"고객 여려분들 께서는 마권이나 구매 영수증을 3년간 필히 보존하여 주시기 바랍니다."



허허허, 새해에는 이정도만 머리 맞대고 노력해도 합리적인 발전을 기대할 수는 있겠는데...


오늘도 좋은 하루 되세요.^^

댓글 한마디 0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로그인 하시면 댓글을 다실 수 있습니다
내게시판으로| 인쇄 | 글쓰기 답글 추천 목록


번호 제 목 작성자 날짜 조회 추천 신고
15265 ♨ 마사회 관리자 책임 vs 마케팅 부서 책임
경마의진화
2019.02.21 47 0 0
15263 너무 기막혀 못참고 한마디 올려봅니다(1)
새홍지마
2019.02.08 1043 0 0
15262 ♨ 낙마 사건 재결 책임 vs 회색 코뿔소 책임
경마의진화
2019.02.07 355 1 0
15261 제 33조 서인석 조교사님 전(2)
유비무환
2019.01.30 691 4 0
15260 서울 2017년도 각 마방별 승부행태
유비무환
2019.01.30 457 2 0
15257 새해에 마사회에 바라는 소원 2가지.......................(2)
RECKLESS
2019.01.04 861 2 0
15251 과거사(1)
응걸
2018.12.24 699 0 0
15250 새해에는 한국마사회가 달라져야 합니다.(5)
유비무환
2018.12.24 836 1 0
15255  RE: 마사회 답변
유비무환
2019.01.01 222 0 0
15249 임기원기수의 우라칸 졸전에 관하여(4)
유비무환
2018.12.24 933 1 0
15254  RE: 마사회 답변
유비무환
2019.01.01 304 0 0
15248 w잘못을 했으면 용서를 구해야지...(1)
중독111
2018.12.22 725 0 0
15237 경마란
aktmxkgh
2018.11.13 1203 1 0
15236 이제는 때도 된듯 한데....(3)
마장꽹가리
2018.11.13 1081 1 0
15238  오랜만에 반갑습니다.(1)
유비무환
2018.11.14 292 0 0
15234 채찍질 규제와 벌금에 관하여(2)
유비무환
2018.11.06 936 3 0
15239  RE: 마사회 답변
유비무환
2018.11.14 257 0 0
15232 1300m에 올인하는 한국마사회(1)
유비무환
2018.11.01 1030 0 0
15230 상금 낭비의 서울 저질 1군 단거리 경주
유비무환
2018.10.26 983 0 0
15231  RE: 마사회 답변
유비무환
2018.10.26 490 0 0
15229 왜 부산은 끝번 신청이 없나요...적폐척결
물수샘천억억
2018.10.22 494 1 0
15228 한국경마의 국제경쟁력을 높이려면 필요한 것.
물수샘천억억
2018.10.19 253 0 0
15227 한국 경마의 국제경기력 저조할수밖에 없다..
물수샘천억억
2018.10.08 274 0 0
15225 근절되지 않고 반복되는 악행들(1)
유비무환
2018.10.05 820 2 0
15226  RE: 마사회 답변
유비무환
2018.10.09 509 0 0
15220 스마트 폰 경마장 표출 방식의 문제점(4)
유비무환
2018.09.17 740 1 0
15224  RE: 마사회 답변
유비무환
2018.09.28 252 0 0
15219 코리아컵의 문제점과 향후 대책에 관하여
유비무환
2018.09.17 445 0 0
15223  RE: 마사회 답변
유비무환
2018.09.28 202 0 0
15214 경마국민들이 비웃는 헛잔치
유비무환
2018.09.15 454 0 0
15215  RE: 마사회 답변
유비무환
2018.09.15 321 0 0
15211 이혁의 비상식적인 널뛰기 기승술을 묻습니다(5)
유비무환
2018.09.06 1121 2 0
15213  RE: 마사회 답변
유비무환
2018.09.10 712 0 0
15210 고무줄 능검과 13조의 승부행태
유비무환
2018.09.01 640 0 0
15208 마주의 출전장려금 형평성 문제 개혁해야 한다...(3)
백억찬스
2018.08.28 387 0 0
◀이전 1 2 3 4 5 6 7 다음▶
글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