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 가기
제안게시판
자유게시판
서울예상&복기
부산예상&복기
제주예상&복기
토토게시판
초보게시판(Q&A)
토론광장
경마학
뉴스 & 칼럼
경륜/경정게시판
명예의전당
공지사항
 
개인게시판 지점검색 스팸신고
 
     
 
   
 
  김옥성기수 본병이 도졌습니다. 2019-07-31 15:48
  유비무환   | 작성글 목록   1148 2   0
김옥성기수 본병이 도졌습니다.

소위 좋다는 잘나가는 마필에는 거의 기승을 하지 못하고,
비교적 부진한 마필에 기승하여 어렵게 어렵게 승수를 쌓아가는
기수중의 한사람이 김옥성기수입니다.

그러나 아무리 부진한 마필이라도 그가 계속하여 정성껏 훈련을
시키면 결국에는 입상을 일궈내는 기수가 바로 김옥성기수입니다.
김옥성기수의 이런 점을 마객들은 높이 평가하며 그가 상당한
배당을 몰고 와도 그 결과를 수긍하며 환호하는 마객들도 있습니다.

평상시의 김옥성기수는 이러한 어려운 환경에서도 묵묵히 자신의
몫을 지켜나가고 있는 기수중의 한사람입니다.

그러나 김옥성은 간혹 비상식적인 엉뚱한 말몰이로 한판의 경주를
전혀 엉뚱한 방향으로 흘러가게 하는 고질병이 있는 기수입니다.

한동안 잠잠하던 그 고질병이 7/28일(일) 제11경주에서
다시 도졌습니다.

도대체 무슨 부귀영화를 누리고자 지금까지 버티고 있는지 알 수가
없는 16조(최봉주조교사)의 천마에 기승하여,
통상적으로 맨 후미에서 그 존재자체도 희미한 마필이 거의 선행에
가까운 주행을 하면서 인기 1위마 케이앤블루와 시종 경합이 발생하여
인기 1위마를 장렬히 굴복시켰습니다.

경마장에서 가장 저질 기수의 조건은
수시로 상식에 부합하지 않는 경주를 펼치는 기수로서,
선행마 늦발시키기,
추입마를 선행마로 돌변시켜 자폭하며 타 인기마 거꾸러뜨리기,
무리한 경합으로 상대마와 동반 몰락하기,
자신이 무리하게 외곽으로 빙빙돌아 자폭하기 등,
그 비열한 수법이 상당히 여러 가지가 있습니다.

자신의 입상이 목표가 아니라 특정마 골로보내기의 비열한
임무를 가장 잘 수행하는 넘버 원 기수가 바로 김옥성기수입니다.

해당경주 재결리포트도 잘 살펴보았고,
공정 관리에 대한 심판처의 고충과 방향도 이해를 하고 있습니다.

김옥성기수는 나름의 변명을 하였으나,
매우 간략한 속구보 조교에 상시적으로 후미에서 그 존재조차도
희미한 마필이 비가 와서 갑자기 뽕 튀어나갔다는 주장에 대하여
동의하는 마객들은 없을 것입니다.

부탁드립니다.
김옥성기수가 누군가에게 사주를 받았다고 생각되는 이런 저질
습관을 엄정하게 척결해 주십시오.

다음에 또다시 이런 악습이 반복된다면
김옥성기수의 퇴출에 앞장을 서고자 합니다.

김옥성기수는 2004년 6/26일(토) 제 7경주 아너러블코드에
기승하여 경마 역사상 전무후무한 유리한 진로를 양보한 죄목으로
기승정지 10을 받았는데 그때 사실은 경마팬들의 힘으로 그를
퇴출시켜 형사법정에 세웠어야 했었습니다.

백사장 모래알같은 마쟁이들은 그런 악행을 응징하지 못하고
그저 마사회의 처분에 따랐습니다.

그 후로는 김옥성은 숱한 문제의 경주들을 만들어 내 왔습니다.
최근 2~3년간 잠잠하더니 다시 본병이 도졌습니다.

한국마사회에 엄정한 대책을 당부드리며,
차후 이런 유사한 사례가 발생시 마객들이 그냥 구경만 하고
있지 않을 것임을 김옥성기수에게 경고하고자 합니다.
댓글 한마디 6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로그인 하시면 댓글을 다실 수 있습니다
잡놈 | 2019-08-01 12:09:02
7/28일(일) 제11경주 16조 천마에 기승한 경주전개에 대하여
"통상적으로 맨 후미에서 그 존재자체도 희미한 마필이 거의 선행에
가까운 주행을 하면서 인기 1위마 케이앤블루와 시종 경합이 발생하여
인기 1위마를 장렬히 굴복시켰습니다" 라고 설파하셨는데,

아니 존재 자체도 없는 마필이 포화주로 선행으로 이전보다 나은 성적을
내기 위한 최선의 방법일수도 있음에도, 그것을 마치 케이앤블루를 죽이기 위한 작전으로
잡놈 | 2019-08-01 12:11:51
치부하고 김옥성 기수를 죽일놈으로 몰아가는 것은 무었인지?
사실, 내측에서 선행나선 마필이 있다하면 케이앤블루가 선입전개 하던가?
하면 되지, 무슨 선행나선 옥성기수를 나무라는지 알수가 없군요?
옥성 기수는 자존심도 없습니까? 본인이 선행나섰는데 양보하란 말씀이신지 ?
너무 편협된 경주전개를 예상하는 것 아니신지?
잡놈 | 2019-08-01 12:24:56
이미 외국인 기수들의 유입으로 마필 각질에 따른 전개가 무너진지 오래 되었고,.,
밑바닥 기던 마필은 맨날 밑바닥만 기어야 하는지 ?, 솔직히 문세영 기수 선행나서면,
선행경합을 시도하거나 강하게 도전하는 기수를 볼 수가 없어요,, 그것을 보면서 도대체 다른 기수들은 뭐하는 건지,
자존심도 없는지? 도통 이해가 되지 않았습니다. 하여,,, 김옥성 기수의 도전에 박수를 치고 싶을 따름입니다.
유비무환 | 2019-08-01 19:22:49
생판 처음보는 아뒤께서 개옥상 두둔하시느라 수고가 많군요.
나도새강자 | 2019-08-17 11:14:05
예전부터 느껴왔던 김옥성 기수 행태에 대한 예리하고 정확한 지적입니다
조교를 할 때 김옥성 기수 특유의 일반적이지 않는 조교 방식, 거의 습보 조교를 하지 않고 자신만이 말 상태를 알수 있는 조교 방식 등을 보면 사설경마와 깊게 연관되어 있다고 생각되어 지는 것이 어쩔 수 없습니다
나도새강자 | 2019-08-17 11:14:22
예전부터 느껴왔던 김옥성 기수 행태에 대한 예리하고 정확한 지적입니다
조교를 할 때 김옥성 기수 특유의 일반적이지 않는 조교 방식, 거의 습보 조교를 하지 않고 자신만이 말 상태를 알수 있는 조교 방식 등을 보면 사설경마와 깊게 연관되어 있다고 생각되어 지는 것이 어쩔 수 없습니다
내게시판으로| 인쇄 | 글쓰기 답글 추천 목록


번호 제 목 작성자 날짜 조회 추천 신고
15323 널뛰기 경마장 부경을 보이콧해야 합니다.
유비무환
2019.08.24 39 0 0
15321 이신영/이희영조교사에 대한 마객들의 불만과 분노
유비무환
2019.08.13 405 1 0
15322  RE: 마사회 답변
유비무환
2019.08.16 114 0 0
15320 마방별 상반기 결산표
유비무환
2019.08.10 247 1 0
15317 김옥성기수 본병이 도졌습니다.(6)
유비무환
2019.07.31 1148 2 0
15318  RE: 마사회 답변(1)
유비무환
2019.08.07 228 0 0
15316 경마로 모두가 부자 됩니다.(1)
유비무환
2019.07.29 585 1 0
15319  RE: 마사회 답변
유비무환
2019.08.07 53 0 0
15313 먼로기수의 선행 양보에 대하여....
유비무환
2019.07.24 898 1 0
15314  RE: 마사회 답변
유비무환
2019.07.28 214 0 0
15311 초근목피의 힘!(1)
시니컬
2019.07.20 482 2 0
15310 50조 마방의 비열한 행태를 고발합니다.
유비무환
2019.07.18 913 1 0
15312  RE: 마사회 답변
유비무환
2019.07.24 168 0 0
15308 구매(1)
내장산
2019.07.08 519 0 0
15309  RE: 구매
정주영
2019.07.10 79 1 0
15305 불법베팅 직원명단 공개하고 손해를 배상해야.
경소연
2019.06.26 935 1 0
15303 마사회 직원들의 불법베팅에 대한 경소연의 대응
경소연
2019.06.23 887 4 0
15304  RE: 마사회 직원들의 불법행위에 대한 손해배상 청구의 소
경소연
2019.06.23 203 1 0
15301 ♨ 한국 마사회 범죄와의 전쟁 선포~~^^
경마의진화
2019.06.20 718 0 0
15300 지겹고 끈덕진 공포의 33조(2)
유비무환
2019.06.18 761 3 0
15302  RE: 마사회 답변
유비무환
2019.06.22 263 0 0
15299 사견(1)
최고이스
2019.06.15 288 1 0
15297 한올의 영혼까지 털어먹는 악마들
유비무환
2019.05.22 727 2 0
15295 33조의 널뛰기 행각을 규탄합니다.(1)
유비무환
2019.05.15 540 2 0
15296  RE: 마사회 답변(3)
유비무환
2019.05.17 402 0 0
15290 프리용병 자격미달 다나까기수를 퇴출시켜야 합니다.(4)
유비무환
2019.05.01 859 2 0
15294  RE: 마사회 답변
유비무환
2019.05.04 385 0 0
15289 ♨ 게시판 실패 사건 vs 공정경마 이해편.^^
경마의진화
2019.04.26 426 0 0
15288 ♨ 사건사고로 살펴보는 범죄 예방법.^^
경마의진화
2019.04.23 514 0 0
15286 ♨ 신부에 관한 개인적인 의견.^^(5)
경마의진화
2019.04.18 799 0 0
15285 경마의 철칙
치질박사
2019.04.17 940 1 0
15283 마사회, 이러다가 큰일 납니다.(4)
유비무환
2019.04.11 1593 4 0
15282 갈태 마사회 최악수를 두다.....
유비무환
2019.04.10 911 3 0
15281 ♨ 자문단 제안에 따른 마사회 검토의견서(3)
경마의진화
2019.04.09 643 0 0
15279 ♠ 친절한 대한민국 마주님들께.^^(4)
경마의진화
2019.03.31 879 1 0
◀이전 1 2 3 4 5 6 7 다음▶
글쓰기